블로그 이미지
건덕후와 카메라덕후 그리고 최고의 냥덕후 주이코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307)
CAT!! (2)
OLYMPUS E-1 (47)
일상생활 (139)
RICOH GX100 (0)
OLYMPUS 35SP (0)
OLYMPUS E-300 (0)
OLYMPUS OM-2n (0)
OLYMPUS E-3 (0)
OLYMPUS E-400 (0)
OLYMPUS E-P2 (1)
CANON 5D (10)
CANON 450D (0)
FUJIFILM S5PRO (0)
건프라 (97)
Total91,689
Today9
Yesterday18

'RMS-179'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1.10.23 [HGUC] 짐2
  2. 2011.07.24 [돈다이쉴드쳐주기?!] 칠부바지 짐2

[HGUC] 짐2

건프라/리뷰 / 2011.10.23 21:45

고증상 문제가 많은 짐2 조립해봤습니다.
확실히 최신킷답게 조립만족도는 좋네요. 아니  솔직히 개인적으로는 그냥 멋져요.
문제는 그 팔꿈치의 탈골.. 그리고 그 무릎이 유난히 길게 올라온게 너무 길어보여서
마치 장화 신은듯 보이기도하고...암튼 미묘합니다. ^^ 

그래도 우주세기 빠니.. 질러주셔야! 하는 숙명의 킷 ㅠ_ㅠ


개인적으로 유니콘을 좋아하는 이유가 양산기의 좀 더 리얼한 전투씬과
과거의 구형기종들을 무덤에서 꺼내주었다는 점입니다. 극단적으로 싫어하시는 분들도 계시지만.
이 두가지 이유만으로도 충분히 그 재미있다고 생각합니다.
이전에 빔만 쏘면 스쳐가는 우주폭축에서 나름 치고박고 죽는 과정이 더 현실감 있게 표현되었다 랄까요?



좌측은 구판+HGUC짐/짐코만도  믹스 우측이 이번에 신킷 짐2
형식번호 논란도 있는데 그냥 공통적으로
1년전쟁 짐을 개량한 개수에는 R이 붙는 형식.. 이 아닐까 합니다.
즉. RGM-79R (짐1개수사양)
     RMS-179 (그리프스 신제조)
이러면.. 또 문제가되는 부분이 바로 짐3..  RGM-86R이지요. 
이 경우 짐2를 개량했다가 아니라 짐1을 바로 짐3로 개수했다.. 이렇게 해석이 가능하니까요. 
암튼 복잡 미묘한 건프라 설정입니다. ^^



이번 짐2에서 한가지 또 빼 먹은게 있는데 바로 어깨 뽕쪽의 슬라스터가 돼지코에서 대형 - 자로 나왔다는것이죠.
뭐 간단한 개수로 구현 가능하니.. 큰 오류는 아니니..





적자 짐계열 일명 '짐짐짐'입니다.
설정과 기믹은 별개로 보면 정말 다들 잘 나온 킷들 입니다. (개인적으로는 흡족^^)



순서대로  짐 - 짐코만도 - Zuiko개수 짐2 - 짐2  이렇게 되겠습니다.
제가 만든 짐2는 아마도  짐코만도와 짐의 짜집기 개수사양정도가 되겠지요. 사실 충분히 가능할 듯한 설정이기도합니다.
(물론 제가  선라이즈가 아니라... 공식화는 시킬 수 없지만요 ㅠ_ㅠ)




적통+ 애니상에서 나왔던 짐들
암튼 짐 이녀석들 화이팅 ㅠ_ㅠb


Posted by 주이코

안녕하세요 ZUIKO입니다.

최근에 논란이 일어난(?) 짐2 이야기를 살짝 해보려합니다.
개인적으로도 가성형?프라상태의  짐2가 매우 실망스러웠던지라 ㅠㅠ
이렇게(?)라도 정신승리를 해보고  싶어서 글을 씁니다.

사실 처음 짐3가 나와서 만들면서 새로 나올 짐2가 어떤 모양일까 싶어서 궁금해서 가조하면서
허벅지외곽쪽 장갑을 떼어내고 보니  그제 발표된 짐2 그 모습이더군요. 
(발표가 되기도 전에 이미 짐2를 보게 되었다랄까...)
당연히 네 실망했습니다. ㅠ_ㅠ

짐2의 칠부바지(?)가 '당연히' 짐3에서도 발견됩니다.
복숭아뻐와 종아리쪽이 붕떠서 공간이 보이지요. 

사실 이 부분은 개인적으로 어쩔 수 없는 선택이 아닐까 싶습니다.

원래 프로포션입니다. 말목부분의 빨간선의 발과 종아리부분의 라인을 보시면 공간이 전혀 없지요.
물론 셀화의 애니메이션상에서는 전혀 문제가 없지만, 프라모델에서는 많이 애로사항이 꽃핍니다.
바로 가동성의 제약이지요.
HGUC짐의 경우에는 원프로포션(?)을 많이 어색하지 않게 따라 구현해놨습니다.
대신 발목의 가동성에 제약을 많이 받습니다.  모든 우주세기빠 특히 양산형빠들의 로망인 짐2.3같은 경우는
HGUC기술의 마지막 점에 있었던것을 생각하면 가동성까지 포기해서까지 제품을 만들지 못했을꺼라는 이야기지요.
반대로  생각하면, 원프로포션에 충실했다면, 가동성으로 까이는 신세겠죠 (ㅠ_ㅠ)
 '최신킷이 고자라니 .. ' 이런 스토리







그리고 또 한가지가 있는데 이녀석이 나름 최신킷이다보니
발목과 발사이에 기믹이 두군대가 더 추가되어 있다는 사실입니다.
아래 사진을 보시면 발목축이 앞으로 이동하는걸 보실 수 있습니다. 이게 앞뒤로 움직이지요.
그리고 발바닥도 35~40도정도 올려지기까지해서 그야말로(?!) 역동적인 자세구현이 가능하다는 점입니다.

그래서 어떤 각도에 따라서 칠보바지삘이 더 도드라지더군요.
짐3 만들어 보신분들은 짐3가 그다지 칠부바지삘이 안난다는거 아실껍니다. 
































........라고 정신승리 해봤습니다.

아시잖아요? 다들 저리 나와도 3대사실분들이시면서 ... ㅠ_ㅠ





























Posted by 주이코
TAG RMS-179, 짐2

최근에 달린 댓글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